• 1:1 문의
  • 회원가입
  • 로그인

[명사] 명사 복수형 (たち vs だち)



명사 복수형 접미사는 기본적으로 たち [tati] 뿐입니다.

(예) 

女性じょせい会員かいいんたち
[zyosei kaiin tati] 여성회원들 



연탁음 되는 だち [dati]는 友達ともだち 정도인데,
이 단어 경우엔 단복수 동일형입니다. 즉, 단수로도, 복수로도 사용됩니다.




관련 자료

우선 たち가 때때로 だち로 발음되는 것은 연탁음 현상 때문입니다.

 

가장 알기 쉬운 예로는 友達ともだち 가 있지요.

 

연탁음은 복잡하게 생각할 것 없이 발음하기 쉽도록 탁음화되는 것을 말합니다.

 

몇가지 예를 들어보겠습니다.



 


き + 寿司すし = 寿司ずし 

손으로 말음 (temaki) + 스시(susi) = 손으로 말아먹는 스시 (temakizusi)

 



睡眠すいみん + 不足ふそく = 睡眠すいみん不足ぶそく 

수면 (suimin) + 부족 (husoku) = 수면부족 (suiminbusoku)

 


あお + そら = 青空あおぞら 

파란색 (ao) + 하늘 (sora) = 파란하늘 (aozora)

 



질문하신 사람들이라고 할때는 ひとたち 라고 하시면 되고요,

 

일본어를 연구할 정도로 깊게 파고들지 않는 한에서는

  
だち로 발음되는 경우는 友達ともだち 밖에 없다고 생각하셔도 무방합니다.

 


황족 - 公達きんだち 와 같이 だち로 읽는 경우가 몇몇 있으나 


일상생활에서는 거의 쓰이지 않습니다.

 

 

 

그리고;;

 

윗 분들이 싸움이 나셨는데 우선 일본인들도 


ひとたち 
라는 단어 자주 사용합니다.

 


人々ひとびと 
라는 말도 물론 맞는 표현입니다만 

ひとたち 가 조금 더 자주 쓰입니다.

 

 

두번째;;

 

だち가 단수이고, 가 복수라고 답을 달아주신 분이 계신데, 이것은 옳지 않습니다.

 

기본적으로 에는 단수와 복수 구분이 없습니다.

 

확실히 友人ゆうじん은 단수이고 

友人ゆうじんたち 
는 복수가 맞습니다만, 

가 일반적으로 쓰이고 있고요.

 

 

여기에 대한 배경을 설명드리면

 

는 오래전 부터 쓰여져왔던 단어로 옛문헌에도 등장하는 단어입니다.

 

하지만,

1948년에  (한자를 읽는 법을 정리한 표)에서 는 タツ로만 읽힌다고 명시되어 
라고 쓰는것은 틀린것이 되어버렸습니다.

 

그래서 를 한자로 쓰지않고 히라가나로 だち라고 썼지요.

 

그런데 1981년에 제정된 상용한자표에서 다시 가 올바른 표기로 인정되었고,

 

현재 신문과 같은 정확한 표기가 요구되는 매체에서는 모두 를 쓰고있는 것으로 압니다.

 

다만 우리나라에도 있었던 자장면이냐 짜장면이냐 하는 것처럼

 

일반인이 사용하는 용어나, 소설, 예술적 학문등에서는 딱히 제약없이 쓰이고 있고요.

 

따라서 だち가 단수이고, 가 복수라는 말은 잘못된 것이며,

 

라고 쓰면 어색한 것과 같이, 현재는 단수, 복수의 구분없이 쓰이고 있습니다.

 

 

마지막으로 사람들, 개들, 남자들과같이 복수의 의미를 나타내는 경우에는

 


ひとたち, いぬたち, おとこたち 
와 같이 히라가나로 표기하는 것이 맞습니다.

 

물론  라고해도 뜻은 통합니다.


네이버지식인 happyboy0808 님


야메떼닷컴 일본어 독학

Since 2012